로고
     
 




협회소식  > 협회소식 > 협회소식
버지니아주 담배 유통 규제 검토중 2014.11.30 00:43:28 조회:808 추천:5
작성 :
 

 

버지니아주 담배 유통 규제 검토중

 

버지니아주 정부가 면허를 소지한 사람에 한에서 담배를 판매할 수 있게 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주 정부는 담배 밀매를 방지하기 위해 술과 마찬가지로 지정된 곳에서만 판매하게끔 하겠다는 계획이다. 버지니아주 범죄위원회는 버지니아주류관리국(ABC)에게 담배의 유통도 규제할 수 있는 권한을 줄 방침이다.

버지니아주 범죄위원회의 조사에 따르면 차량 한 대에 담배를 가득 싣고 타지역으로 이동해 판매할 시 생기는 이윤은 약 17만 달러에 달한다. 트럭으로 나르면 400만 달러에 이른다는 계산이다.

위원회는 담배 밀매자들이 테러리스트와도 연계된 것으로 분석해 대대적인 규제에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위원회는 2013년 뉴욕주와 버지니아주에서 담배 밀매를 해오던 16명을 체포해 조사한 결과 하마스와 헤즈볼라 조직과 연관된 것을 확인한 바 있다.

위원회는 밀수에 동조한 업주들의 면허를 박탈할 계획이며 이는 매상과 직결되는 문제이기 때문에 밀수율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버지니아주 담배 세금은 한 갑에 30센트로 미국에서 두 번째로 낮기 때문에 미 동부지역 밀매자들의 주요 통로로 활용되고 있다. 미주리주가 17센트로 가장 저렴하고 뉴욕은 4달러 35센트로 가장 비싸다.

마이크 오코너 버지니아 식료품협회 회장은 “1%의 범죄자들을 처단하기 위해 99%의 상인들을 압박하는 정책”이라며 비판했다. 면허 등록비 등 추가 금액이 들어가게 되며 실질적인 밀매 방지에는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는 주장이다.

이요섭 워싱턴 식품주류상협회 회장은 이에 대해 “면허 취득비보다는 규제 강화로 인해 추가 교육을 받아야 한다거나 불법판매 적발 시 벌금을 포함한 처벌이 강화되는 게 한인들에게 더욱 부담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
협회소식 kagrova님 최근글
- 버지니아주 주류 가격이 12월 8일부터 인상된다....  2014-11-20 01:33:22
5
- 버지니아 페어팩스 카운티 푸드 트럭 활성화 방안...  2014-08-04 23:55:58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DETAIL MODIFY DELETE WRITE PRINT REPLY LIST ON NEXT
ON 다음글이 없습니다.
NEXT 버지니아주 주류 가격이 12월 8일부터 인상된다.
글쓴이제목내용
전체글: 23  방문수: 9757
RELOAD VIEW DEL   DETAIL WRITE
RELOAD VIEW DEL DETAIL WRITE
1 [2]

로고
주소 : 5327 Crenshaw RD Richmond. VA 23227
Tel. 804-334-8748. | E-mail. kimyunok@comcast.net
Copyright ⓒ Overseas Koreans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