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비주얼

뉴스

한인회 소식뉴스
한국-사우디 '비자발급 간소화' 양해각서 발효
2019.02.02 13:43:13 조회:13 추천:0
작성 :재바레인한인회

유효기간은 5배 늘고 수수료는 20분의 1로


작년 서명한 '한국과 사우디아라비아 간의 사증발급 간소화 양해각서(MOU)'가 사우디아라비아 측 국내 절차가 완료됨에 따라 1일 발효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MOU 발효에 따라 유효한 여권을 소지한 양국 국민과 기업인이 관광·상용 등 목적으로 상대국 입국시 최대 90일 간 체류할 수 있는 유효기간 5년의 복수사증을 미화 90달러 비용으로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우리 국민은 그간 사우디아라비아 입국 관련 1년 복수사증 발급에 약 180만원 상당 수수료를 지불해왔다.


외교부는 "MOU 발효에 따라 까다로운 입국 사증 발급 절차 및 비싼 발급 수수료 등 사우디아라비아 진출의 애로 사항이 상당 부분 해소될 것"이라며 "양국 국민·기업 간 인적 교류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뉴스 재바레인한인회님 최근글
- 재외동포신문 선정 ‘2018 올해의 인물’ 수상자 발...  2019-02-02 13:09:52
0
- 해외 거주 내국인, 귀국 즉시 건강보험 혜택 가능...  2019-01-23 18:43:20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DETAIL MODIFY DELETE PRINT
REPLY LIST ON NEXT
글쓴이제목내용
전체글: 46
RELOAD VIEW
DETAIL
번호 제목 출처 작성자 등록일 조회
RELOAD VIEW
DETAIL
1 [2]